요한삼서 1장 5-8절

Sermon  •  Submitted   •  Presented
0 ratings
· 14 views
Notes
Transcript

성경전서 개역개정판 (1장)
5 사랑하는 자여 네가 무엇이든지 형제 곧 나그네 된 자들에게 행하는 것은 신실한 일이니
6 그들이 교회 앞에서 너의 사랑을 증언하였느니라 네가 하나님께 합당하게 그들을 전송하면 좋으리로다
7 이는 그들이 주의 이름을 위하여 나가서 이방인에게 아무 것도 받지 아니함이라
8 그러므로 우리가 이같은 자들을 영접하는 것이 마땅하니 이는 우리로 진리를 위하여 함께 일하는 자가 되게 하려 함이라

주해

[구절 분석 및 질문]
- 5절
나그네 된 자들 = 여행하는 설교자들 = 선교사들
신실한 = 하나님께 충성하는 믿음직한
- 6절
너의 사랑 : 가이우스의 환대
하나님께 합당한 방법은 무엇일까?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방식 = 살아계신 하나님을 섬기는 알맞은 방식 -> 최선을 다하는 것, 기쁨으로 하는 것, 자원하여 하는 것
- 7절
이방인에게 아무 것도 받지 않았다, 받지 않은건지 못받은건지(왜, 수동이 아닌 능동태?) : 본인들의 의지로 이방인(이교도; 불신자)들의 도움(환대)을 받지 않았음, 그래서 계속해서 복음을 전하기 위해 기독교 공동체의 도움(환대) 필요했음. -> 이방인들에게 도움을 받지 않은 이유는, 복음을 전하는 의도를 오해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서. 복음은 당연히 전해야해서 하나님의 명령이기에 믿음에 대한 반응으로 하는 것이지, 사람들에게 보상을 받기 위함이 아님.
- 8절
마땅하니 : 성도들이 선교사를 환대하는 것은 지속적이며 의무적인 책임이다.
진리 : 예수 그리스도;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
진리를 위하여 함께 일하는 자가 되게 하려 함이라 : 선교사들을 도울(환대할) 때에 우리는 그들이 복음을 전하는 일(진리를 위한 일)을 함께하는 돌료가 되는 것이다. (선교사가 선교를 지속할 수 있도록 돕는 자도 선교사다: 보내는 선교사; 환대하는 선교사)
[적용]
요한 3서에서 가이우스의 환대 : 음식과 잠자리를 제공하는 것 뿐만 아니라, 그를 신뢰하고 보증하는 것
교회 안에서 할 수 있는 환대 : 선생님, 전도사님, 목사님, 선교사님들을 환대하는 것
교회 밖에서 우리가 할 수 있는 환대 : 우리 선생님, 전도사님, 우리 목사님, 우리 선교사님 믿을만 한 사람이다. 내가 보장한다. 그러려면 영향력(신뢰, 카리스마, 성실 등 긍정적인 영향력)있는 사람이 되야함.

설교

[1] 본문
[2] 가이오에게 편지
요한이라는 사람이 편지를 쓰고 있어요.
과연 누구에게 편지를 쓰고 있을까요?
[3] 가이오
바로 가이오라는 사람이에요. 무슨 편지를 쓰고 있을까요?
한 번 편지의 내용을 살펴볼게요~
[4] 가이오를 칭찬하는 선교사들
여기, 이곳 저곳을 돌아다니면서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이 있어요.
이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은요, 옆 동네에 가기도 하구요.
다른 나라에 가서 예수님을 전하기도 했어요.
그렇게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이 오늘 성경에 나오는 ‘가이오’를 칭찬했어요.
왜 칭찬했을까요?
[5] 가이오의 섬김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이 가이오에게 찾아왔어요.
가이오는 이 사람들을 먹여주고, 재워줬어요.
가이오가 먹을 것을 주지 않고, 재워주지 않았다면, 아마 이 사람들은 배고파하면서 밖에서 자야했을거에요.
하지만 가이오는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을 기쁜 마음으로 도와줬어요.
뿐만 아니라 “이 사람들은 제가 믿을 수 있는 사람들입니다. 이 사람들의 말을 들어보세요!” 하고,
사람들에게 예수님을 전할 수 있도록 도와줬어요.
[6] 칭찬 받는 가이오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이 요한에게 가서 가이오를 칭찬했어요.
그 이야기를 들은 요한이 가이오에게 편지로 이렇게 이야기 하고 있는거에요.
“사랑하는 가이오야,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을 기쁜 마음으로 도와줬구나, 아주 잘했다. 너의 믿음이 정말 좋다.”
[7]
오늘 성경에 나오는 가이오가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을 도와준 것은 정말 훌륭한 일이었어요.
가이오가 돕지 않았으면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이 힘들었을 수도 있어요.
왜냐하면, 예수님을 전하는 이 사람들은 거짓말쟁이들의 도움을 받지 않았거든요.
만약 거짓말쟁이들의 도움을 받으면,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도 거짓말쟁이 취급을 했거든요.
예수님을 거짓말쟁이로 만들면 될까요? 안될까요?
네, 그래서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은 거짓말쟁이들의 도움을 받지 않았어요.
그런데, 문제는 거짓말쟁이들이 너무 많았다는거에요.
어딜가도 거짓말쟁이들이 와서는 도와준다고 했어요.
하지만, 도움을 받을 수 있을까요? 못받죠. 왜냐하면 같이 거짓말쟁이가 되어버리거든요.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은 어디를 가도 도움을 받기가 어려웠어요.
거짓말쟁이가 되지 않으려면, 가이오처럼 예수님을 잘믿는 사람들의 도움이 필요했어요.
그런데, 가이오가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을 열심히 도와준거에요.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을 도와주는 일은 아주 중요한 일이에요.
예수님을 믿는 사람들만이 그 사람들을 도울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해야하는 일이에요.
그리고 기쁨으로 해야하는 일이에요.
또, 하나님께 하듯이 최선을 다해야 하는 일이에요.
그렇게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을 도우는 일은요,
우리가 예수님을 전하는 일을 함께 하는 거에요.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을 돕는 것도, 예수님을 전하는 일인거에요.
[8] 전도하는 사람들
친구들. 예수님을 전하는 일을 바로 전도라고 해요.
전도는요 예수님을 모르는 사람에게 예수님을 전하는 거에요.
자, 그럼 말씀에서 이야기 한대로,
우리가 전도하는 사람을 도와주면, 우리도 같이 전도하는 거겠죠?
[9]
그렇다면, 우리 주변에 전도하는 사람들은 누가 있을까요?
예수님을 전하는 사람들이요.
전도하는 친구들, 이 친구들을 도와주는 것도 우리가 같이 전도하는거구요.
친구들에게 예수님을 알려주는 선생님, 선생님을 도와주는 것도 같이
성경말씀을 알려주는 전도사님
목사님
선교사님
자 그럼 우리가 어떻게 도와줄 수 있을까요?
전도하는 친구들,
선생님 -> 말씀을 잘듣는다.
전도사님
목사님
선교사님
우리는 이렇게 교회 안에서 서로를 도와야해요.
우리 친구들이 이렇게 돕잖아요?
그럼, 우리 친구들도 함께 예수님을 전하는 거나 마찬가지에요!
[10] 친구들을 교회로 데려온다
뿐만 아니라 우리 친구들이 직접 할 수 있는일도 있어요.
집에가서 부모님에게
유치원이나 어린이집에 가서 친구들에게 이렇게 이야기 하는거에요.
“저기, 우리 교회 선생님들 완전 최고다? 나랑 교회가볼래?” 라구요.
우리 유치부 친구들이 선생님 자랑을 많이 하는 것도 예수님을 전하는 일이에요.
또, 우리 친구들이 집에서 부모님 말도 잘듣고, 공부도 열심히하고,
유치원이나 어린이집에서 선생님 말도 잘듣고, 뭐든 열심히하고, 친구들도 잘 도와주면요.
사람들이 “와.. 쟤는 왜 저렇게 멋있지?” 하면서 우리 유치부 친구들을 따라서 교회에 올거에요.
그러니까 우리 모두 어딜가서든지
교회 선생님 자랑 많이하구요!
또, 우리 친구들도 예수님처럼 착하고, 멋있게 그리고 열심히 살아야해요.
이것도 우리 친구들이 예수님을 전할 수 있는 방법이랍니다.
사랑하는 우리 유치부 친구들이 하나님을 전하는 사람들을 도우는 친구들이 되어서
예수님을 전하는 일을 함께하는 예수님이 기뻐하시는 예수님의 꼬마 제자들이 되기를 간절히 기도할게요!
[기도]
Related Media
See more
Related Sermons
See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