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일한 소망

하나바이블  •  Sermon  •  Submitted
0 ratings
· 20 views
Notes
Transcript
Sermon Tone Analysis
A
D
F
J
S
Emotion
A
C
T
Language
O
C
E
A
E
Social
View more →
성경 본문: 오늘 받을 하나님의 말씀은 에스겔 37장 1-14절 입니다.
1 여호와께서 권능으로 내게 임재하시고 그의 영으로 나를 데리고 가서 골짜기 가운데 두셨는데 거기 뼈가 가득하더라
2 나를 그 뼈 사방으로 지나가게 하시기로 본즉 그 골짜기 지면에 뼈가 심히 많고 아주 말랐더라
3 그가 내게 이르시되 인자야 이 뼈들이 능히 살 수 있겠느냐 하시기로 내가 대답하되 주 여호와여 주께서 아시나이다
4 또 내게 이르시되 너는 이 모든 뼈에게 대언하여 이르기를 너희 마른 뼈들아 여호와의 말씀을 들을지어다
5 주 여호와께서 이 뼈들에게 이같이 말씀하시기를 내가 생기를 너희에게 들어가게 하리니 너희가 살아나리라
6 너희 위에 힘줄을 두고 살을 입히고 가죽으로 덮고 너희 속에 생기를 넣으리니 너희가 살아나리라 또 내가 여호와인 줄 너희가 알리라 하셨다 하라
7 이에 내가 명령을 따라 대언하니 대언할 때에 소리가 나고 움직이며 이 뼈, 저 뼈가 들어 맞아 뼈들이 서로 연결되더라
8 내가 또 보니 그 뼈에 힘줄이 생기고 살이 오르며 그 위에 가죽이 덮이나 그 속에 생기는 없더라
9 또 내게 이르시되 인자야 너는 생기를 향하여 대언하라 생기에게 대언하여 이르기를 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기를 생기야 사방에서부터 와서 이 죽음을 당한 자에게 불어서 살아나게 하라 하셨다 하라
10 이에 내가 그 명령대로 대언하였더니 생기가 그들에게 들어가매 그들이 곧 살아나서 일어나 서는데 극히 큰 군대더라
11 또 내게 이르시되 인자야 이 뼈들은 이스라엘 온 족속이라 그들이 이르기를 우리의 뼈들이 말랐고 우리의 소망이 없어졌으니 우리는 다 멸절되었다 하느니라
12 그러므로 너는 대언하여 그들에게 이르기를 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기를 내 백성들아 내가 너희 무덤을 열고 너희로 거기에서 나오게 하고 이스라엘 땅으로 들어가게 하리라
13 내 백성들아 내가 너희 무덤을 열고 너희로 거기에서 나오게 한즉 너희는 내가 여호와인 줄을 알리라
14 내가 또 내 영을 너희 속에 두어 너희가 살아나게 하고 내가 또 너희를 너희 고국 땅에 두리니 나 여호와가 이 일을 말하고 이룬 줄을 너희가 알리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설교 제목: 유일한 소망
Main Idea : 하나님은 구원의 특별한 방법으로 성령 하나님을 보내주신다.
서론
여러분, 교회를 생각할 때 어떤 이미지가 가장 먼저 떠오르나요? 예수님을 믿는 사람들과 믿지 않는 사람들이 공통으로 하는 대답은 ‘십자가’일 거예요. 그런데 이 십자가를 생각할 때, 예수님을 믿는 사람들과 믿지 않는 사람들의 생각이 달라요. 예수님을 믿지 않는 사람들에게 십자가는 단순히 교회를 상징하는 표시라고 생각할 거예요. 하지만 예수님을 믿는 사람들에게 십자가는 우리 죄를 용서하시기 위해 달리신 예수님의 죽음과 부활을 의미해요. 다시 말해서 십자가는 죽음을 상징함과 동시에 예수님의 부활도 포함하지요. 그래서 기독교는 죽음을 넘어 ‘소망의 종교’라고 해요. 오늘은 교회가 가진 이 소망이 무엇인지 하나님의 말씀을 통해 배워 보기로 해요.
오늘 본문의 배경은 다음과 같아요. ‘옛 언약’을 지키는 것에 실패한 이스라엘 백성은 심판을 받아 바벨론이라는 나라에게 공격을 당해 나라가 멸망하고, 수많은 사람이 바벨론에 포로로 잡혀간 상황이에요. 이스라엘은 바벨론에게 총 3번의 공격을 당하는데, 그중 에스겔이라는 선지자는 2차 침공 시기, 25살이라는 젊은 나이에 포로로 잡혀 왔어요.
에스겔 선지자는 바벨론 땅에서 포로로 살던 이스라엘 사람들에게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역할을 했어요. 그러던 중 에스겔 선지자에게 충격적인 소식이 들리게 되지요. “우리가 사로잡힌 지 열두째 해 열째 달 다섯째 날에 예루살렘에서부터 도망하여 온 자가 내게 나아와 말하기를 그 성이 함락되었다 하였는데” (겔 33:21)
에스겔은 포로에서 해방되어 조국으로 돌아가려는 소망을 품고 있었는데, 그에게 들린 조국의 멸망과 성전 파괴 소식은 에스겔에게 남은 한 가닥 희망조차 사라지는 순간이었어요. 여러분, 나라를 잃은 백성에게 무슨 소망이 있을까요? 전쟁으로 인해 황폐해지고, 수많은 사람이 죽고, 그동안 모아 온 모든 재산은 한순간에 다 사라졌어요. 마땅히 누려야 하는 인권조차 없이 적국의 노예로 살아야 하는 사람들에게 어떤 소망이 있을까요? 이 정도는 아니지만, 현재 우리나라 사람들도 많은 것을 포기하고 산다고 해요. 흔히 ‘3포 세대’라고 부르며 연애, 결혼, 출산을 포기하고 여기에서 더 나아가 ‘5포 세대(연애, 결혼, 출산, 내 집 마련, 인간관계)’라고도 해요.
우리 청소년 사이에도 미래에 대한 소망보다는 불안이 자리 잡고, 꿈과 희망보다는 무엇을 포기해야 하는가를 생각하는 학생들이 많다고 해요. 장래희망이나 꿈에 대해 물으면 이 질문에 대해 자신 있게 대답하는 친구들이 많이 없어요. 내일과 미래에 대한 소망 없이 하루하루 살아가는 시간은 참 불행한 삶이에요.
중세의 단테라는 문학가는 『신곡』이라는 책을 쓰면서 지옥이 어떤 곳인가를 표현하며 다음과 같이 말했어요. “여기에 들어가는 자는 모든 소망을 버리라.” 내일의 소망이 없는 삶, 기대가 없는 삶을 지옥으로 표현했지요.
바벨론에 포로로 잡혀간 이스라엘 백성의 상태가 이와 같았어요. 가족과 재산, 나라를 잃고 포로로 잡혀간 이들에게 내일에 대한 소망이 있었을까요? 죽을 때까지 노예로 살아야 하는 삶에 무슨 소망이 있겠어요. 이와 같은 상태를 오늘 본문 1절과 2절에 다음과 같이 기록하고 있어요. 함께 읽어 볼까요?
“여호와께서 권능으로 내게 임재하시고 그의 영으로 나를 데리고 가서 골짜기 가운데 두셨는데 거기 뼈가 가득하더라 나를 그 뼈 사방으로 지나가게 하시기로 본즉 그 골짜기 지면에 뼈가 심히 많고 아주 말랐더라” (겔 37:1-2)
하나님은 에스겔이라는 선지자에게 다음과 같은 환상을 보여 주셨어요. 어느 날 하나님의 영이 에스겔을 한 골짜기로 데려갔는데 그곳에 마른 뼈가 가득했어요. 그 뼈의 수가 심히 많고, 아주 말랐다고 해요. 이것은 무엇을 의미할까요? 이 마른 뼈는 바벨론에 포로로 잡혀 온 이스라엘 백성을 상징해요. 소망없이 하루하루 살아가는 이스라엘 백성의 상태가 마른 뼈와 같다고 하신 거예요. 마른 뼈들을 바라보고 있는 에스겔 선지자에게 하나님은 다음과 같은 질문을 하세요.
“그가 내게 이르시되 인자야 이 뼈들이 능히 살 수 있겠느냐?” (겔 37:3)
사랑하는 여러분, 하나님이 여러분에게 이와 같은 질문을 하신다면 무엇이라고 대답하겠어요? 이 마른 뼈들이 다시 살아날 수 있을까요? 그런데 놀랍게도 이 뼈들이 다시 살아나요. 7-8절을 함께 읽어 볼까요?
“이에 내가 명령을 따라 대언하니 대언할 때에 소리가 나고 움직이며 이 뼈, 저 뼈가 들어 맞아 뼈들이 서로 연결되더라 내가 또 보니 그 뼈에 힘줄이 생기고 살이 오르며 그 위에 가죽이 덮이나 그 속에 생기는 없더라” (겔 37:7-8)
하나님의 말씀대로 했더니 어떻게 되었지요? 뼈들이 움직이기 시작해 각기 제자리를 찾아 머리, 팔, 다리가 연결되고 그 위에 힘줄이 생기고 살이 덮였다고 말씀하세요.
이것이 어떻게 가능했을까요? 어떻게 이런 일이 일어날 수 있었을까요? 그 이유는 이 뼈들에게 명령하신 분이 하나님이시기 때문이에요. 여러분, 하나님은 어떤 분이신가요? 우주를 말씀으로 창조하신 분이에요. 지구 위에 있는 모든 생물을 지으신 분이에요. 전능하신 분이에요. 하나님이 못 하실 일은 하나도 없으세요. 하나님이 이루고자 하시는 모든 일은 다 이루어져요. 여러분은 이것을 믿나요?
오늘 말씀에 뼈들이 다시 연결되고 살아나서 사람처럼 되었는데 부족한 게 하나 있었어요. 그것은 8절 하반부에 기록된 대로 ‘생기’라고 해요. 생기가 없이 살아난 뼈들은 사람의 모양은 하고 있지만, 마네킹과 같이 생명은 없는 상태와 같아요. 이에 하나님은 다음과 같은 명령을 하셨어요.
“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기를 생기야 사방에서부터 와서 이 죽음을 당한 자에게 불어서 살아나게 하라 하셨다 하라” (겔 37:9)
그랬더니 하나님의 말씀대로 생기가 그들에게 들어가서 큰 군대를 이루었다고 말씀해요. 여기에서 ‘생기’는 무엇일까요? 이 생기는 하나님께서 처음 아담을 만드시고 그 코에 불어넣으신 것과 같아요. 또 부활하신 예수님이 두려움에 사로잡혀 문을 잠그고 불을 끄고 집 안에 모여 있던 제자들 가운데 나타나셔서 주신 것과도 동일해요. 이 생기는 예수님을 믿음으로, 저와 여러분 안에 들어오신 성령님을 의미해요. 마른 뼈들이 생기를 받았을 때 살아있는 하나님의 군대가 된 거예요.
사랑하는 친구들, 오늘 마른 뼈가 되살아나는 이 환상을 통해 하나님은 우리에게 어떤 말씀을 주시는 것일까요? 두 가지로 정리해 볼 수 있어요.
첫째는 소망이 없는 곳에 하나님이 먼저 찾아오신다는 거예요. 이스라엘 백성은 하나님의 말씀에 불 순종했고, 그에 대한 심판으로 바벨론에 포로로 잡혀 왔어요. 나라가 망하고 재산도 다 잃었어요. 평생 바벨론의 노예로 살아야 하는 이들에게 무슨 소망이 있었겠어요. 하나님은 불순종한 이스라엘 백성을 심판하시고, 그들을 그냥 버리실 수 있었어요. 이스라엘이라는 민족 대신 다른 민족을 선택해서 다시 시작할 수 있으셨어요. 그런데 하나님은 그렇게 하지 않으셨어요. 심지어 이스라엘 백성이 하나님 앞에 자신들의 잘못을 용서해 달라고 회개하지 않았음에도 하나님은 소망 없이 사는 이스라엘 백성을 외면할 수 없으셨어요. 사랑하는 자녀들이 여전히 죄 가운데 살아가고 있을 때에도 먼저 찾아오시는 은혜의 하나님이세요. 소망 하나 없는 그곳에 찾지도, 부르지도 않았을 때조차도 사랑으로 찾아오시는 하나님이세요.
혹시 여러분의 현재 삶에 소망이 없나요? 미래에 대한 소망이 없나요? 눈을 들어 하나님을 바라보세요. 하나님이 소망이 되어 주세요. 하나님이 새로운 소망을 주실 거예요.
둘째로, 마른 뼈 환상을 통해 하나님이 우리에게 하시는 말씀은 예수님을 믿는 우리에게 성령을 주신다는 거예요. 하나님을 사랑하지 못하고, 말씀대로 살지 못하는 우리에게 성령을 주셔서 우리 마음을 변화시키세요. 성령님은 우리에게 하나님을 사랑하는 마음을 주세요. 또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고자 하는 마음과 순종할 수 있는 능력을 주세요. 어떤 사람들은 성령님을 신비한 능력과 기적을 일으킬 수 있는 수단으로 생각하지만 그렇지 않아요. 성령님은 예수님이 하신 말씀들을 생각나게 하시고, 깨닫게 하는 일을 하세요. 그러므로 성령 충만은 하나님의 말씀으로 가득 차는 것을 의미해요.
그렇다면 성령 충만하기 위해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할까요? 그것은 하나님의 말씀을 항상 가까이하는 거예요. 말씀을 이해하기 어렵더라도 깨닫도록 하나님께 도움을 구하고 읽으면 성령님이 도와주셔서 말씀을 이해할 수 있어요. 말씀에 대한 이해가 깊어지고, 그 말씀을 깨달을수록 하나님을 더 사랑하게 되고, 하나님의 말씀이 우리 안에서 능력으로 역사하세요.
사랑하는 친구들! 오늘 본문에서 보여주신 마른 뼈 환상은 바벨론 포로로 잡혀 온 이스라엘 백성, 소망이 없던 그들에게 하나님이 은혜를 베푸셔서 포로에서 해방시키실 것과 새로운 소망을 약속하시는 말씀이에요.
하나님은 이스라엘 백성에게 베푸신 은혜를 우리에게도 베풀고 계세요. 소망 없이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먼저 찾아오셔서 말씀을 통해 새로운 소망을 주시고, 또 성령님을 주셔서 하나님과 동행하며 능력 있는 삶을 살게 인도해 주세요. 그러기 위해 우리가 해야 할 것은 하나님을 사랑하며, 하나님을 늘 가까이해서 말씀으로 무장하는 거예요. 말씀으로 무장한 하나님의 군대가 되는 거예요. 하나님의 말씀이 우리 안에 살아 역사할 때, 여러분은 세상이 감당하지 못하는 하나님의 사람이 될 거예요!
부디 바라기는 여러분 모두가 말씀으로 무장된 성령 충만한 하나님의 군대가 되길 간절히 소망해요.
Related Media
See more
Related Sermons
See more